멜론플레이어 다운로드 쉬워요! ❓

지난 주말 블리츠 블루투스 스피커의 음질 테스트 및 리뷰를 만들어 다양한 노래를 마음껏 즐겨봤다. 역시 좋은 노래에 좋은 음향기기까지 갖췄으니 그야말로 금상첨화였다. 요즘은 휴대폰으로 노래를 자주 듣는다. 전에는 mp3 들고 다니면서 노래 들었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ᄒᄒ 이젠 추억이 된 물건이 되어버렸다. 외부에 나가 있을 때를 제외하고는 가급적 PC와 스피커를 이용해 주로 노래를 듣는 타입이다. 휴대전화가 주는 음색은 다소 부족하기 때문이다. 그와 동시에, 많은 음악 사이트에서는 컴퓨터에서도 간단하게 이용할 수 있는 플레이어를 많이 내놓고 있다. ​​

주로 사용하는 멜론 플레이어의 다운로드 방법에 대해 가르쳐 줄 수 있도록 한다. 모바일의 경우는 그냥 앱 이름을 입력하면 되지만 인터넷에서는 번거롭지만 일일이 찾아 들어가야 한다. 바로 위에 공식 사이트의 다운로드 링크를 붙여 놓았으니, 들어가서 다운로드하면 된다. 고등학생 때는 점심시간에 TV를 켜놓고 Mnet 인가? 그거 많이 봤다고 기억나. 뮤직비디오도 엄청 봤나봐 화|월요일부터 추억열차 탑승중

>

>

이 밖에 네이버뮤직, 지니, 벅스, 엠넷 등 다양한 음악사이트가 있다. 그중에서 한국 시장 점유율을 가장 많이 차지하는 것이 멜론인 것으로 알고 있다. 전에 들은 얘기지만 가장 많은 음원을 보유한 곳은 지니라고 한다. 현재는 어떻게 시장이 변화했는지 모르지만 몇 년 전만 해도 관련업을 하는 분에게서 직접 들은 내용이었다. 그저 자신이 찾는 음악은 모두 있다고 보면 된다.​​

>

>

Windows / Mac 플레이어가 따로 존재한다. 서로 병합되는 프로그램이라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다. 그래서 Mac을 이용하시는 분은 전용 앱을 설치해야 한다. 설치방법과 실행방법은 크게 다르지 않다. 다만 윈도에 맞췄는지 맥을 맞췄는지 이 차이만 날 뿐 나머지는 설치와 로그인 및 이용이 같다고 보면 된다. 단지, 전체적인 인터페이스나 디자인은 맥이 훨씬 예쁘고… 윈도우도 그렇게 해주고~ ち

>

>

>

설치는 1분 이내에 끝난다. 같이 설치되는 프로그램이 없어서 좋다. 가끔 보면 설치 중에 이상한 사이트 혹은 프로그램을 같이 설치하도록 해놓기도 하는데 멜론 플레이어 다운로드에서는 그런 게 전혀 없었다. 부담없이 다음>다음>누른 후 설치를 완료하면 된다.​​

>

기본적인 설정을 하고 로그인 하면 된다. 계정이 없어도 이용은 가능하지만, 1분 앞당기는 것 밖에 대응할 수 없다. 처음 뜬 화면에서 설정할 수 없어도 언제든지 플레이어 설정에 들어가 바꿀 수 있다. 정말 사용자 편의를 위해 심플하게 디자인된 것 같다.​​

>

평소 멜론 TOP100을 주로 듣는 편! 하지만 집에서는 스타일차트에 들어가 재즈풍 음악을 주로 많이 듣는 것 같다. 크! 커피 한잔을 놓고 노래를 틀면 하루의 피로가 싹 가시는 느낌? 그곳에서 내가 좋아하는 사진도 찍고 글을 쓰는 재미에 푹 빠져 있는 요즘이다. 크지는 않지만 나름대로 나에게는 매우 작은 행복이다. 너무 소소해! 덕분에 큰 스트레스 없이 잘 지내는 것 같아! ​​

>

왼쪽 상단에 톱니바퀴 모양을 보면 기본적인 플레이어 설정 및 관리창을 열 수 있다. 기본적인 탭 설정, 음원 다운로드, 그리고 음악을 듣는 데 가장 중요한 음질 설정까지 가능하다. 난 항상 최대로 올려놓고 듣는 편이야. 확실히 폰에서 나는 음질보다는 스피커에서 나는 소리가 훨씬 깔끔해서 더 매력적으로 느껴진다. 이것으로 멜론 플레이어의 다운로드 방법에 대해 알아 보았다. 다들 건강하고 오늘도 즐거운 음악생활이 되길 빌면서 이글을 쓰고 싶다. 끝

I 글: 醫msg 직딩 II 본 포스팅의 2차 가공 및 무단 배포는 금지합니다. 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