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삼청 순환길 야자매트 설치로 토사유실 방지!

코로나 전염병이 대한민국 전체를 덮고 있을 때 이미 공사 계획이 예정됐던 삼청 순환길에 코코아 매트의 시공이 있었습니다. 삼청동은 연인들의 데이트 장소로 유명하며 외국인들도 많이 찾는 곳입니다 “주변에는 경복궁과 청와대, 예쁜 카페, 상점, 맛집 등이 즐비하고 삼청공원이 있어 가족과 데이트 코스로 인기가 있습니다”

>

삼청동에서 커피를 마시며 가볍게 걸으며 데이트하기 좋은 곳이다. 삼청공원 내에 있는 삼청순환로입니다. 한양도성길과도 연계되어 있어 대도시 안에서 힐링하기 좋다.​

>

코로나 바이러스가 무서운 건 무서운 것 같아요. 삼청동을 지나가는데 사람이 별로 없었는데 공원에도 사람의 왕래가 끊겼습니다.​

>

토요일 오후 3시가 넘은 시간인데 이렇게 허전해요. 평소 같으면 내국인, 외국인으로 붐비고 있습니다만, 정말 조용합니다. 이곳은 코로나 바이러스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만, 묵묵히 저 혼자 걸으면서 야자 매트의 모습을 지켜보고 있습니다.

>

노면 상태는 좋아 보이지만, 비포장 노면은 비가 오거나 약간의 습기에도 매우 질퍽거려 보행이 불편합니다. 비포장 노면에 각목을 묻은 것은 비가 왔을 때 빗물의 흐름을 차단하고 토사 유실을 방지하기 위한 것입니다.​

>

>

경사진 노면은 비가 왔을 때 빗물에 의해 토사가 떠내려가 토사 유실과 함께 세굴 현상이 발생합니다. 이 때문에 경사가 심한 곳은 중간에 홈을 내서 물살을 바꾸거나 각목으로 차단하는데 주로 산악지대의 등산로에 많이 사용되는 시공방법입니다. 도랑에 토사가 쌓여 있으면 청소도 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 ​

>

순환로 곳곳에서 토사가 흘러나와 각목 위까지 차올라 토사가 쓰러질 정도입니다. 빗물로 인한 토사 유실이나 세굴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야자 매트를 설치해야 합니다. 만약 야자매트 설치를 하지 않으면 노면 보수공사 비용이 발생하여 예산이 들지만 야자매트만 있으면 이 모든 것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

>

지면에 밀착된 야자 매트는 빗물의 흐름을 차단하여 토사 유실을 방지하고 비포장 노면을 양호한 상태로 유지하는데 적합한 제품입니다.​

>

경사면도 자세히 살펴 보면, 부분 토사 유실의 흔적이 보이는 것 같네요. 각재 주위에 한쪽은 토사가 쌓여 있고, 한쪽은 토사가 유실되어 움푹 파인 부분이 보입니다. 그래서 긴급 처방으로 야자 매트를 설치한 것 같습니다.​

>

빗물의 흐름을 완전히 차단하고 토사유실을 방지하는 야자매트는 최적의 노면상태를 항상 유지합니다. ​

>

도심 속 삼청순환길은 최대한 자연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결국 어쩔 수 없이 야자매트 설치를 통해 비포장도로를 보호한다는 것입니다. 야자매트는 공원을 찾는 사람들에게 사계절 노면상태를 제공하여 쾌적하고 편안한 산책의 즐거움을 줍니다.

>

검색창:미도상사 야자매트 제품 문의: 010-9188-1719js://yajamat.modoo.a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