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폰 사진 옮기기 미리 백업하는 방법! ­

>

안녕하세요. 오늘은 휴대전화 사진을 옮기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 하겠습니다. 휴대전화로 촬영하는 기술이 날로 발전하면서 이제는 웬만한 카메라만큼의 성능을 자랑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

>

이 때문에 자유자재로 PC와 모바일을 오가는 사진자료 통로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물론 거기에는 드라이브 관련 프로그램이 있을 테고, 직접 USB선을 연결해서 옮기는 방법도 있겠죠.​​​​​​

>

안드로이드 OS도 애플의 OS도 비슷한 방법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그다지 큰 차이는 없습니다. 어쨌든 원리는 어댑터를 연결하여 그 안에 있는 자료를 꺼내 오는 것이니까요. ​​​​​​

>

저는 아이폰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아이폰으로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먼저 기기를 PC와 연결하면 휴대 전화 화면에 그 메시지가 표시될 것입니다. 여기에서 허가하지 않는 것이 아니라 [허가]를 눌러야 합니다.​​​​​​

>

허가를 누르면 동시에 PC로도 반응이 오는데, 제 PC에 들어가 보거나 폴더를 열어 보면 하단에 이렇게 애플 아이폰이라는 메뉴가 하나 생긴 걸 볼 수 있습니다. 이건 안드로이드도 다 똑같아요.​​​​​​​

>

다음과 같은 경로를 따라 오세요. DCIM에 들어가면, 이렇게 무수한 폴더가 생성되어 있습니다만, 폴더의 수가 높을수록, 최근에 찍은 사진이 들어가 있을 확률이 높아집니다. 1폴도 단 100장 이상의 콘텐츠 가담하고 있지만 동영상을 모두 포함하고 있으므로 원하는 자료를 찾기 위해서는 일일이 들어 보지 않으면 안 되겠죠.​​​​​​

>

그리고 원하는 자료를 바탕화면이나 원하는 PC의 자료 저장소에 드래그 해 줍니다. 자료를이동하기위해서죠.​​​​​​​

>

그럼 이렇게 복사가 되고 있는데 이게 바로 사진을 옮기는 방법이에요. 루트만 찾으면 되기 때문에 방법 자체는 간단하네요.​​​​​​

>

물론 시시각각 확인하려면 처음부터 엔드라이브를 스마트폰에 내려받아 설정하고 자동 저장 또는 자동 업로드를 설정해 두면 자신이 촬영한 사진이 모두 연동되어 이곳에 자동으로 백업됩니다.​​​​​

>

PC에서그자료를받고싶을때는이렇게PC네이버클라우드에접속해서해당폴더를찾아서들어가면됩니다. 문서나 여러가지 영상 자료도 백업 할 수 있기 때문에 유효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입니다.​​​​​​​

>

저는 iPhone을 사용하기 때문에 아이클라우드라는 프로그램이 내장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이 프로그램을 제대로 사용하는 애플 사용자는 극히 적습니다. 사용법은 까다롭지는 않지만 생각보다 진입장벽이 높기 때문입니다.​​​​​

>

이렇게사용공간도실시간으로확인할수있어서굉장히편리하지만저도아직제대로사용이되지않아서공부해야할상황입니다. 연락처나 다른 데이터 백업도 할 수 있어 아이폰 사용자들의 사랑을 받는 프로그램입니다.​​​​​

>

어쨌든 저는 아직 네이버 클라우드가 편하고 자동 업로드 기능을 사용하고 있지만, 그 덕분에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는 일이 많아져 추억을 공유하기 쉬워진 것 같습니다. 백업을 자동으로 할 수 있기 때문에 사진을 지워도 나중에 엔드라이브로 연결하여 다운로드할 수도 있습니다.​​​​

>

​, 요즘은 1인 미디어를 휴대 전화로 촬영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장비까지 등장했다고 합니다.​​​​

어디를가나요즘사람들이휴대전화카메라기능을많이사용하는것은사실이기때문에휴대폰사진을옮기는방법에대해서설명을해봤습니다.​

​​